본문 바로가기
• 직장인 Life

육아휴직 중 또는 복귀 후 퇴사를 강요 받았다면?

by goosio 2021. 2. 23.
반응형

대부분의 직장인이라면 누구나 한번쯤은 고민해봤을 

육아휴직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육아휴직이란 현행법상 6개월 이상 근로자는 자녀(만 8세 이하 or 초등학교 2학년 이하)를 양육하기 위해

1자녀당 1년의 육아휴직을 사용 할 수 있습니다.

회사는 근로자가 육아휴직을 사용한다는 이유로 근로자를 해고하거나,

불리한 처우를 할 수 없으며 육아휴직 기간 중에는 근로자를 해고할 수 없습니다.

회사가 이를 위반하였다면? 대표이사는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3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하게 됩니다.

 

 

여기에서! 궁금한점이 발생하게 되는데...!

 

Q : 혹시라도 육아휴직 중인 근로자를 해고한다면...?

A : 이는 남녀고용평등법 위반으로 지방고용노동관서에 진정 제기하여 시정 요청이 가능하다는 점!

    또는 근로기준법에 의거하여 관할 노동부에 '부당해고 구제신청서'를 제출할 수 있습니다!

   (근로기준법 제 28조(부당해고 등의 구제신청)

 

Q : 육아휴직을 마치고 복귀했는데..TO가 없다며 엉뚱한 업무를 맡기면서 대기발령을 내겠다는데 어쩌죠?

A : 육아휴직이 끝나면 회사는 근로자에게 육아휴직 이전에 수행했던 동일한 업무나, 동일한 수준의 임금이 지급되는

    직무에 복귀시켜야 합니다. 이를 위반할 시 500만원 이하의 벌금이 부여됩니다.

 

여기까지 육아휴직 중 해고와 복직 이후 부당한 처우에 대한 대응방법에 대하여 알아보았습니다.

정부에서 권하는 육아휴직인데 휴직이라는 이유만으로 고용상의 불이익이 있어서는 결코 안될 것입니다.

 

한 나라에서 자녀 양육에 대해서는 절대로 불이익이 있어서는 안되며

더욱 보호 받을 수 있는 법이 신설&개정 되어야 할 것입니다.

반응형

댓글2